올해 KEN은 인권과 연관된 주제로 작품활동을 활발하게 작품 활동을 하는 두 명의 한국과 유럽의 만화 작가와 만화 연재를 시작합니다. 

_edited_edited.jpg

고예성 Goh Yesun

사회에서 소외되는 사람들에게 어떻게 힘이 되어줄지 고민하던 중에, 만니를 만나 일상에서 발견하는 차별을 그림으로 그려 페이스북에 올리기 시작했습니다.

많은 분들이 관심과 응원을 보내준 덕분에 <예롱쓰의 낙서만화>를 꾸준히 연재하고, 책으로도 펴낼 수 있게 되었습니다. 저의 작은 노력이 상처 입은 이들에게 조그맣게나마 도움이 된다면 좋겠습니다.

_edited_edited.png

앤 데린 Anne Derenne 

프랑스 삽화가이자 만화가인 앤 데린은 새로운 환경에서 세상에 대한 예리한 관찰을 하고 있습니다. 카투닝 포 피스(Cartooning for Peace)의 회원이며 수상경력도 다양해 유럽에서 인정받고 있는 작가 중 한 명입니다.

다수의 잡지에 외부기고로 연재하고 있으며 카툰 무브먼트(Cartoon Movement)라는 사이트와 공동작업도 진행하고 있습니다.

2-2.jpg
2-3.jpg
2-4.jpg
2-5.jpg
2-6.jpg
Disability 1 - colors - Adene.jpg
Disability 2 - colors - Adene.jpg
Disability 3 - colors - Adene.jpg
Disability 4 - colors - Adene.jpg
Disability 5 - colors - Adene.jpg
Disability 6 - colors - Adene.jpg
2-7.jpg
2-8.jpg
2-9.jpg
2-10.jpg